HOME 산업 경제·산업
신한금융투자, ‘해외주식 네 가지 혜택 이벤트’ 실시
사진=신한금융투자

[뉴스워치=송정훈 기자] 신한금융투자는 업계 최초로 선보인 해외주식 소수점 구매 및 대여 서비스를 이용한 고객을 대상으로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오는 6월 28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이벤트의 경품은 국내에서 첫 선을 보인 ‘해외주식 교환권’이 제공된다. ‘해외주식 교환권’은 ‘신한아이 알파’, 신한플러스’, ‘신한 SOL’ 어플의 해외주식 소수점 구매 서비스인 ‘글로벌 투자여행’에서 교환권 금액만큼 해외주식을 바로 구매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현재 아마존, 인텔, 넷플릭스 등 미국 시장의 주요 64개 종목의 ‘해외주식 교환권’을 이용할 수 있다.

우선 이벤트 기간 중 ‘글로벌 투자여행’ 서비스를 이용해 해외주식 소수점 구매를 처음 이용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10만원 이상 거래 시 해외주식 교환권 5000원권을 선착순 1000명에게 증정한다. 신한금융투자의 해외주식 소수점 구매 서비스는 적은 금액으로도 아마존, 넷플릭스 등 미국 주식 64개 종목을 0.01주 단위로 매수 할 수 있는 서비스다.

또 이벤트 기간 내 ‘해외주식 대여 서비스’에 가입한 고객을 대상으로 대여 금액 1억당 5만원, 최대 100만원까지 해외주식 교환권을 지급한다. ‘해외주식 대여 서비스’는 해외주식을 보유한 고객이 그 주식을 잠시 빌려주고, 그에 따른 대여 수익을 얻는 서비스다. 고객이 주식을 대여한 상태에서도 즉시 매도가 가능하고, 배당 및 모든 주주권리를 누릴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아울러 6월 28일까지 해외주식을 타사에서 이관한 고객에게 이관 금액 1000만원 당 1만원의 해외주식 교환권을 제공한다(최대 20억, 200만원까지).

마지막으로 해외주식 서비스 등록을 한 후 해외주식 마케팅 동의한 고객 선착순 1000명에게 해외주식 교환권 5000원권을 증정한다.

송정훈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