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푸드·리빙
[외식워치] 소떡소떡에 떡볶이까지…‘스트릿푸드’ 품은 치킨업계bhc치킨·호치킨·맘스터치 등 치킨에 접목하니 ‘엄지 척’
사진=bhc치킨, 호치킨, 맘스터치

[뉴스워치=유수정 기자] 최근 다양한 스트릿 푸드(길거리 음식)가 화제가 되며 치킨업계 역시 치킨에 이를 접목한 다양한 메뉴들을 쏟아내고 있다.

치킨 프랜차이즈 bhc치킨은 최근 휴게소에서 줄 서 먹는 간식으로 급부상한 국민 간식인 소떡소떡과 치킨을 접목한 ‘소떡강정’ 치킨을 선보였다.

‘소떡강정’은 바삭하게 튀겨낸 치킨에 쫀득한 쌀떡과 육즙 가득한 소시지를 달콤한 조청 소스로 버무린 강정치킨이다.

황골 조청과 쌀 엿 등의 달콤함과 레몬청의 새콤함이 어우러진 조청 소스를 코팅해 치킨의 육즙과 바삭함이 오랫동안 유지할 수 있어 식어도 맛있는 것이 특징이다.

아울러 맵스터 소스를 발라 매콤한 ‘빨간 소떡’과 달콤한 강정 소스를 바른 후 뿌링클 시즈닝으로 마무리 한 ‘뿌링 소떡’ 등 사이드 메뉴도 인기라는 게 bhc치킨 측의 설명이다.

호치킨은 길거리 음식으로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는 떡볶이를 ‘스푼떡볶이’로 재 탄생시켜 중독성 있는 맛으로 입소문을 내고 있다.

‘스푼떡볶이’는 스푼에 쏙 들어오는 한 입 사이즈의 쫄깃한 떡과 어묵, 쫄면을 넣어 매콤하면서 달달한 이색 국물 떡볶이의 맛을 재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와 함께 또 다른 사이드 메뉴인 ‘대만우유튀김’도 선보이고 있다. 이는 대만 야시장의 명물로 우유의 부드러움과 튀김의 고소함이 조합된 이색적인 메뉴다.

버거&치킨 브랜드 맘스터치는 길거리 간식의 대표주자인 김말이와 떡 강정, 만두를 함께 선보인 ‘김떡만’을 인기 메뉴로 내세우고 있다.

매콤한 소스에 맛있게 버무린 ‘매콤 김떡만’, 갈릭 소스에 버무려 맵지 않게 즐기는 ‘갈릭 김떡만’, 사천풍 짜장 소스에 버무려 매콤 달콤하게 즐기는 ‘사천짜장 김떡만’ 등 총 3가지 맛으로 내놓은 것이 특징이다.

bhc치킨 관계자는 “새로운 경험을 원하는 소비자들이 늘어남에 따라 스트릿푸드는 이제 매장이나 집에서 좀 더 든든하게 즐길 수 있는 메뉴로 자리 잡고 있다”라며 “소비자의 다양한 입맛을 잡기 위해 다양한 음식과의 콜라보레이션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유수정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