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 패션·뷰티
에이블씨엔씨, 지난해 영업손실 190억원…적자전환
사진=에이블씨엔씨

[뉴스워치=유수정 기자] 뷰티 브랜드 미샤 등을 운영하는 에이블씨엔씨는 연결기준 지난해 영업손실 190억원과 당기순손실 117억원을 기록, 적자 전환했다고 19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3455억원으로 전년 대비 7.4% 감소했다.

지난해 4분기 실적의 경우 연결기준 영업이익 6억8000만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78% 감소했다. 단 매출은 1040억원으로 11.1% 증가했다.

이는 지난해 인수한 미팩토리와 올해 인수한 제아H&B, 지엠홀딩스 등의 매출은 포함되지 않은 실적이다.

에이블씨엔씨 관계자는 “지난 4분기 매출이 2017년 동기 대비 증가한 것은 매우 고무적”이라며 “이러한 반등은 이어지고 있으며 새롭게 합류한 회사와 브랜드의 성과가 더해지면 올해는 크게 개선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유수정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