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나눔 사회공헌
[상생워치] 은행권, 국내외 교육 봉사활동 ‘앞장’KB금융, ‘대학생 경제금융교육 봉사단’ 12기 발대식 개최
신한은행, 서울대병원과 미얀마 의료교육 캠프 봉사활동

[뉴스워치=송정훈 기자] 은행권이 국내외 교육 봉사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경제금융 관련 봉사는 물론 대학병원과 의료교육 캠프도 실시하는 등 사회공헌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지난 15일 KB국민은행 천안연수원에서 열린 KB금융 경제금융교육 봉사단(폴라리스) 발대식 후 맹진규 KB금융지주 기획조정실장(무대 중앙 왼쪽), 이석행 한국YMCA전국연맹 이사(무대 중앙 왼쪽 두번째)과 이학영 국회의원(무대 중앙 오른쪽 두번째), KB금융공익재단 사무국장(무대 중앙 오른쪽)이 대학생 봉사단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B금융그룹

KB금융, 전국 초중고 청소년 지식함양에 기여

18일 금융권에 따르면 KB금융그룹과 KB금융공익재단은 지난 15일 충남 천안시에 위치한 KB국민은행 천안연수원에서 ‘KB 대학생 경제금융교육 봉사단(폴라리스)’ 12기 발대식 및 전문 강사교육을 실시했다.

KB 대학생 경제금융교육 봉사단은 경제금융교육에 재능이 있는 대학생을 대상으로 전국 8개 지역에서 연간 300명의 봉사단원을 선발해 운영중이며 이번 선발된 12기 150명은 오는 3월부터 6개월간 어린이·청소년과 소외아동을 위한 ‘찾아가는 경제금융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대학생 봉사단원들은 발대식 이후 경제금융교육 교.구재 활용을 위한 20시간의 교육과정을 통해 전문강사로서의 역량을 갖추게 된다. 또한 온라인을 통해 의사표현하기를 좋아하는 청소년들과의 소통을 지원하는 ‘교육지원 플랫폼(앱)’을 통해 교육의 기대감을 높이고 의견을 반영해 다음 강의를 준비할 수 있게 된다.

대학생 봉사단원들은 6개월간 12회에 걸쳐 찾아가는 경제금융교육을 통해 교육기부를 실천할 뿐만 아니라 스스로의 노력을 통해 장학금을 받게 된다. 이는 1회성 기부보다는 장기적인 교육기부 프로그램을 통해 ‘세상을 바꾸는 금융’이라는 KB금융그룹의 미션을 실천하려는 의지와 맞닿아 있다.

이날 행사에는 YMCA 사무총장 출신으로 봉사단 출범에 기여한 이학영 국회의원이 깜짝 방문했다. 이 의원은 축사를 통해 “건강한 사회가 되기 위해서는 금융이 원활하게 소통돼야 하며 이를 위해서는 금융이해도를 높이는 경제금융교육이 중요하다”고 강조하면서 참석한 대학생 봉사단원들을 격려했다.

한편 KB금융은 경제금융교육을 중점 사회공헌활동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2018년 총 3119회, 13만7509명을 대상으로 경제금융교육을 실시하는 등 대한민국 대표 경제금융 교육기관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상화 주미얀마 한국 대사(앞줄 왼쪽에서 여덟번째), 따 툰 쩌(Thar Tun Kyaw) 미얀마 보건복지부 사무차관(앞줄 왼쪽에서 아홉번째), 신한은행 자원봉사단, 서울대학교병원 공공보건의료사업단, 미얀마 양곤 어린이병원 관계자들이 지난 15일 양곤 어린이병원 의료교육캠프 현장에서 함께 화이팅을 외치는 모습.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 미얀마 양곤서 소아외과 수술교육 및 문화공연

신한은행은 서울대학교병원과 함께 지난 12일부터 17일까지 미얀마 양곤 어린이병원에서 해외의료교육 캠프 및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신한은행 자원봉사단과 서울대병원 공공보건의료사업단이 함께 운영한 이번 미얀마 의료봉사단은 총 26명으로 구성됐다. 봉사단은 복강경을 이용한 여러 종류의 소아외과 수술을 통해 현지 의료진에 대한 교육을 진행하는 한편, 마술·풍선아트 등 문화공연을 진행해 어린이병원 환아들과 보호자들에게 특별한 시간을 제공했다.

또한 봉사단은 신한은행 양곤지점과 자매결연을 맺은 ‘흘레구 꺼양 초등학교’를 방문해 학용품과 장난감을 전달하고 미술·공예, 운동회를 함께 하는 등 다양한 나눔 활동을 진행했다.

신한은행은 서울대병원과 함께 2008년부터 미얀마 등 개발도상국 소외계층을 위한 의료 지원과 함께 정기적으로 자원봉사활동을 시행하고 있다.

특히 서울대원은 미얀마의 보건의료 역량 강화를 지원하고자 현지 어린이병원에서 의료교육 캠프를 포함한 봉사활동을 진행하는 한편, 양곤 의학대학교 병원 의료 인력을 서울대학교병원으로 초청해 선진 의료기술도 전수하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은행은 2016년 국내 은행권 최초로 미얀마에 지점을 개설했으며 미얀마와의 관계 강화를 위해 차별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을 찾아 지속적으로 신한금융그룹의 따뜻한 금융을 전파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송정훈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정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