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푸드·리빙
신세계면세점, 국내 최초 ‘위챗 멤버십 미니사이트’ 오픈
사진=신세계면세점

[뉴스워치=유수정 기자] 신세계면세점은 국내 면세 업계 최초로 중국 메신저인 ‘위챗’ 내 멤버십 미니사이트를 오픈했다고 13일 밝혔다.

‘위챗’은 ▲모바일 메신저 ▲결제 ▲송금 ▲게임 ▲검색 등 생활 편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중국 최대 메신저 앱으로, 월 이용자 수만 10억명 이상에 달한다.

신세계면세점은 새롭게 선보이는 멤버십 미니사이트를 통해 회원가입 서비스부터 프로모션 등 다양한 쇼핑 혜택을 제공한다.

특히 메인페이지 내 회원 혜택, 제휴사 혜택 바로가기를 생성해 각종 할인 혜택을 소개하고, 온·오프라인 및 멤버십 회원 프로모션 등을 알려준다.

또 ‘I-신세계’ 항목을 새롭게 개설해, 그룹사 소개 및 중화권 고객에게 진행되는 이벤트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했다.

위챗을 통해 멤버십을 가입하는 회원에게는 스마트 선불카드를 증정하며, 멤버십 등급별 맞춤 혜택을 SMS로 받아볼 수 있는 알림 서비스도 제공한다.

신세계면세점 측은 최근 한국을 방문하는 중국인 관광객 수가 회복세를 보이는 가운데, 위챗과의 협업을 통해 중화권 고객과의 밀착 소통을 강화하겠다는 계획이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중화권 고객들과 가까운 접점에서 소통할 수 있는 인프라 구축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며 “향후 중국인 관광객뿐 아니라 다국적 고객들이 면세점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차별화된 서비스를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유수정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