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 푸드·리빙
글로벌 공략 나선 신라면세점, 해외 인플루언서와 ‘맞손’
사진=신라면세점

[뉴스워치=유수정 기자] 신라면세점은 글로벌 마케팅 확대를 위해 해외 뷰티 인플루언서 5명과 전략적 협업에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인플루언서란 ‘타인에게 영향력을 끼치는 사람(Influence+er)’이라는 뜻의 신조어로,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많은 구독자를 보유한 유명인을 뜻한다.

중국, 일본, 베트남, 말레이시아, 태국 등 총 5개 국가의 인플루언서와 진행하는 ‘뷰티앤유(Beauty&U) 프로젝트’는 총 1700만명 이상의 팔로워를 자랑하는 이들이 자신의 SNS 채널에 신라인터넷면세점의 이용방법과 혜택을 소개하는 방식이다.

아울러 ▲한국 최신 메이크업 ▲가성비 메이크업 ▲신라면세점 모델 레드벨벳 따라잡기 메이크업 등 본인에게 주어진 주제에 맞는 메이크업 시연도 더했다.

신라면세점 측은 이번 캠페인을 통해 글로벌 이미지를 강화하고 해외 온라인면세점 시장 점유율 확대도 노리겠다는 전략이다.

회사 관계자는 “신라인터넷면세점은 한국어, 중국어, 일본어, 영어 등 총 4개 언어로 운영되고 있다”며 “이번 활동을 통해 글로벌 면세점 이미지를 강화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신라면세점은 지난 2000년 인터넷면세점 서비스를 시작한 후 2014년 중국몰, 2017년 일본몰, 올해 영문몰을 오픈하며 외국어 서비스를 확대해 오고 있다.

유수정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