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푸드·리빙
한샘, 2019 연중 캠페인 ‘나는 엄마입니다’ 진행
사진=한샘

[뉴스워치=유수정 기자] 종합홈인테리어전문기업 한샘은 2019년 연간 캠페인 주제를 ‘나는 엄마입니다’로 정하고 세상의 모든 엄마를 응원하는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10일 밝혔다.

시대가 흘러 다양한 모습으로 살아가는 어머니를 응원하는 것이 가족의 행복으로 이어진다는 게 이번 캠페인의 취지라는 설명이다.

한샘은 2019년 연간으로 진행되는 이번 캠페인을 ‘싱글맘(미혼모)’을 시작으로, ‘워킹맘’, ‘전업맘’ 등으로 이어갈 예정이다.

첫 번째 주제는 ‘싱글맘’이다.

한샘은 이미 지난해부터 한부모가정 돌봄시설에서 퇴소해 자립을 하는 가정에 자립 정착금을 지원하고, 자립 시 필요한 생활용품을 담은 자립응원키트를 함께 선물하고 있다.

아울러 한부모 가정 총 20여 가구를 대상으로 주거환경개선사업을 시행하기도 했다.

올해는 ‘여성이 다니고 싶은 회사, 엄마가 행복한 회사’를 모토로 ‘워킹맘’, ‘전업맘’ 등으로 주제를 확장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한샘은 여성 임직원들이 임신과 출산, 육아로 경력이 단절되지 않고 회사 안에서 성장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할 방침이다.

보다 자세하게는 임신부 6시간 단축 근무, 육아휴직 기존 1년에서 2년으로 연장 등이다. 또 사내 어린이집을 운영해 여성 임직원들의 임신, 출산, 육아 부담을 덜어주고 있다.

최양하 한샘 회장은 “한샘을 ‘주부의 로망’, ‘엄마의 로망’으로 만들어주신 어머님들의 사랑에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며 “이 세상 모든 어머니들이 행복해질 수 있도록 다방면에 걸쳐 끊임없이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유수정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