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나눔
사회적기업인 ㈜이지무브 “경차 레이, 장애인 이동수단으로 거듭난다”

[뉴스워치]현대차그룹의 사회공헌 사업에 따라 설립된 사회적기업인 ㈜이지무브는 오는 8일 2015 서울모터쇼에서 장애인 등이 휠체어를 탄 채 탑승할 수 있는 복지차량인 '레이 이지무브'를 처음 공개한다고 6일 밝혔다.

이지무브에 따르면 현대차 남양연구소와 연구협력·기술멘토링을 통해 이번에 첫 선을 보이게 된 '레이 이지무브'는 기아차의 경차 레이를 개조한 것이어서 기존 복지차량에 비해 장애인의 경제적 부담이 완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레이 이지무브'는 또 장애인이 손만으로 엑셀, 브레이크 등을 조작할 수 있도록 운전보조장치를 갖추는 등 장애인 운전자의 편의성이 대폭 강화됐다.

이 차량은 장애인이 탑승했을 때는 3인승으로 가동되나 장애인이 타지 않을 때는 5인승으로 다시 개조해 사용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이정우 기자  foxljw@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