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 패션·뷰티
‘수지’ ‘제니’ ‘송혜교’ 새해 주목 할 뷰티 새 얼굴들

[뉴스워치=김정민 기자] 뷰티 브랜드는 경쟁이 치열하다. 이런 이유로 새로운 모델을 통해 자사 브랜드를 알리는데 여념이 없다.

브랜드 모델은 브랜드가 추구하는 이미지를 대표하고 대중화에 많은 영향을 끼치기 때문에 뷰티업계에서는 브랜드 모델 선정이 더욱 중요하다.

이에 올해 뷰티 브랜드가 선택한 새로운 모델 선정 소식이 화제다. 새로운 모델로부터 영감을 받은 립스틱 출시부터 20년 만에 새로운 모델 발탁까지. 2018년 뷰티 브랜드 업계에서 주목하고 있는 새로운 모델들이 보여줄 행보의 귀추가 주목된다.

랑콤은 가수 겸 배우 수지를 새 모델로 발탁했다. 올해 데뷔 8년 차인 수지는 가수와 배우를 오가며 다양한 활동을 해오고 있다.

랑콤은 그녀의 다양한 매력과 도전하는 여성상이 랑콤 브랜드 가치와 부합해 모델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랑콤은 2017년 12월, 랑콤과 수지의 첫 화보와 영상이 공개했다. 특히, 수지의 진솔한 인터뷰와 밝은 에너지가 돋보이는 제니피끄 더블 드롭 캠페인 영상은 큰 화제를 모았다. 또한, 수지는 최근 자신의 이름을 딴 랑콤의 압솔뤼 루즈 ‘수지코랄’을 사용한 시상식 메이크업으로 주목을 받은 가운데 향후 랑콤과 진행하는 다양한 활동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샤넬의 2018 S/S 메이크업 컬렉션을 완벽히 소화해낸 블랙핑크의 제니의 하퍼스 바자 1월 화보가 이목을 끌었다.

샤넬 뷰티의 새로운 뮤즈로 선정된 제니는 청순하고 퓨어한 느낌부터, 도발적이고 관능적인 표정, 발랄하고 사랑스러운 모습까지 메이크업과 의상에 따라 팔색조처럼 변하는 매력을 보여줬다.

제니는 우아하고 세련된 아우라와 평소 완벽하게 럭셔리 브랜드를 소화해 많은 팬들로부터 ‘샤넬 제니’로 불려왔다. 그렇기에 데뷔 1년 만의 샤넬 뷰티의 뮤즈로 발탁된 제니의 소식이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설화수는 아시아를 대표하는 여배우 송혜교를 브랜드 모델로 선정했다. 설화수가 브랜드 모델을 발탁한 것은 1997년 출시 후 처음 있는 일이라 더욱 주목을 받고 있다.

설화수는 다양한 매력을 지닌 송혜교가 설화수만의 헤리티지를 표현하는 데 적합하고 전 세계 소비자들과 소통하며 특별한 영감을 줄 수 있기에 선택했다고 밝혔다.

송혜교는 앞으로 설화수의 다양한 글로벌 캠페인을 통해 브랜드의 스토리를 발산해나가는 역할을 해나갈 예정이다.

김정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