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라이프 나눔
한화갤러리아, 1사 1촌 사랑 나눔
   

[뉴스워치=김정민 기자] 한화갤러리아(대표이사 황용득)가 수확의 계절 가을을 맞아 1社1村 사랑 나눔 실천에 나섰다.

13일 한화갤러리아 황용득 대표 등 임직원 40명은 강화도 ‘우리마을’을 방문, 지체 장애인들의 수익사업 및 농작물 재배 일손 도움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강화도 ‘우리마을’은 성인 지체 장애인들에게 평생 기능 교육을 통해 자립생활의 기회와 취업 기회를 제공하고 사회적응을 돕기 위해 지난 2000년 설립됐다. 현재 지체장애인 50여명이 생활하고 있는 사회복지시설이다.

한화갤러리아는 지난 2005년부터 우리마을과 인연을 맺고 1사1촌 사랑 나눔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한화갤러리아는 강화도 우리마을의 특산물인 ‘무농약 콩나물’의 판로 확대에 도움을 줬다. 사업초기인 2005년부터 2011년까지 직매입하여 백화점 매장에서 판매했다. 갤러리아의 도움에 힘입어 현재 강화도 우리마을은 ‘무농약 콩나물’을 모 대기업 식품회사에 납품, 성인 장애인들의 안정적 생활을 위한 소중한 일터로 성장했다.

또한 2005년부터 매년 1~2회 임직원이 방문해 농작물 수확, 환경정화, 수익사업 활동 등을 돕는 봉사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한편, 한화갤러리아는 임직원들의 봉사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제도로 임직원 업무시간에도 봉사활동에 참가할 수 있도록 ‘유급봉사제도’와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기부한 사회 공헌 기금의 1.5배를 회사가 기부하는 ‘매칭 그랜트 제도’를 도입, 임직원들의 활발한 사회봉사활동을 제도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이와 함께 아동, 노인, 장애아동 및 다문화가정 등 지역 내 다양한 소외계층을 위한 임직원 참여형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진행, ‘함께 멀리’의 사회공헌 경영철학을 실천하고 있다.

김정민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