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경제·산업
하나-외환은행 ‘대한민국만세 정기예금 및 적금’, 출시 9일 만에 10만좌 돌파 돌풍!

[뉴스워치]하나은행과 외환은행은 지난 3월 23일 출시한 ‘대한민국만세 정기예금 및 적금’이 출시된 지 9영업일 만인 4월 2일에 10만좌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상품출시 9영업일 만에 10만좌 돌파로 상품 개발부터 출시, 마케팅까지 공동으로 진행한 하나은행과 외환은행의 시너지 효과가 더욱 빛을 발했다.

하나은행 김병호 은행장과 외환은행 김한조 은행장도 출시일에 맞춰 직접 가입해 나라사랑에 대한 국민적인 공감대와 관심을 이끌었다. 양행의 공동마케팅을 통해 광복 70주년과 항일 영웅인 안중근 의사 추모열기 등 고객들의 관심이 높아지자 가입좌수가 폭발적으로 늘어나고 있다.

이 상품은 광복 70주년을 맞아 광복의 의미를 되새기고 나라사랑의 마음을 금융상품에 담아보자는 취지로 개발됐으며 김정태 회장이 직접 아이디어를 냈다. 고객이 광복절까지 이 상품에 가입하면 은행은 가입계좌당 815원을 출연해 독립유공자 및 중국내 항일유적지 보존사업을 지원하게 된다.

또한, 양행은 가입고객 중 추첨을 통해 중국내 항일유적지를 찾아가는 이벤트와 항일 민족영웅인 안중근 의사의 의거를 소재로 한 뮤지컬관람 기회도 제공해 역사와 민족에 대한 자긍심을 느낄 수 있게 했다.

양행 관계자는“ ‘대한민국만세 정기예금 및 적금’은 일반적인 상품 가입좌수 증가속도에 비해 엄청나게 빠른 증가율을 보이고 있다”며 “이같은 추세라면 앞으로 100만좌 달성도 시간문제일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김도형 기자  newswatch_kr@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도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