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문화·연예·스포츠
낙원악기상가, 영화 OST 콘서트 ‘시네마틱 재즈나잇’ 개최
   

[뉴스워치=강민수 기자] 낙원악기상가에서 무더운 여름 밤을 시원하게 바꿔줄 감미로운 재즈 콘서트가 열린다. 8월 19일 저녁 7시, 낙원악기상가 4층 야외공연장 ‘멋진하늘’에서 ‘시네마틱 재즈나잇’ 공연이 열리는 것.

‘시네마틱 재즈나잇’은 ‘라라랜드’ ‘비긴 어게인’ ‘러브 액츄얼리’ 등 국내에서 많은 사랑을 받은 영화들의 아름다운 OST를 재즈 빅밴드 사운드로 들어볼 수 있는 특별한 콘서트다.

이번 공연에서는 오재철(지휘트럼펫 및 플루겔혼), 이동기(트럼펫), 남유선(알토색소폰), 이용석(테너색소폰), 서울(트롬본), 지백(플루트). 장수현윤종수(바이올린), 박용은(비올라), 박지영(첼로), 윤원경(피아노), 김영후(베이스), 서수진(드럼), 김혜미(보컬)로 이루어진 14인조 프로젝트 그룹 ‘시네마틱 재즈 오케스트라’가 영화 속 명곡들을 연주한다.

귀에 익은 곡들을 재즈로 편곡해 들려줄 예정이라 색다른 경험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풍성한 재즈 사운드에 첼로, 비올라, 바이올린 등 현악기 음색이 더해져 더 섬세하면서도 다채로운 선율을 느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아카데미와 골든 글로브에서 음악상과 주제가상을 휩쓴 ‘라라랜드’의 ‘City of Stars’, 최근 한국인이 가장 많이 사랑한 영화음악으로 조사된 '비긴 어게인'의 ‘Lost Star’, 언제 들어도 기분 좋은 ‘러브 액츄얼리’의 ‘All You Need Is Love’, 첫사랑의 아련함이 느껴지는 '건축학 개론'의 ‘기억의 습작' 등을 연주할 예정이다.

공연 수익금의 일부는 낙원악기상가와 사회복지법인 함께걷는아이들이 함께 진행하는 문화소외계층 아이들을 위한 음악 교육 사업 ‘올키즈기프트’에 지원된다.

우리들의 낙원상가 관계자는 “열대야를 잊게 해줄 루프탑 재즈 콘서트를 준비했다”며 “좋아하는 영화 OST들을 재즈 오케스트라 선율로 감상하며 영화의 감동을 되새기고 재즈의 매력에도 흠뻑 젖어보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강민수 기자  newswatch@newswatch.kr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