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경제·산업
신한銀 조용병 은행장, ‘강한 현장, 강한 은행’현장경영 실시

[뉴스워치]신한은행은 조용병 은행장이 전국 주요 영업점을 방문해 일선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경청하는 현장경영을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현장경영은 평소 ‘강한 현장이 강한 은행을 만든다’고 강조한 조용병 은행장이 직원들과의 활발한 소통을 통해 영업점의 니즈를 반영한 정책을 수립하고 실행하기 위한 취지로 마련되었다.

이에 따라 조용병 은행장은 지난 3월 27일 호남 지역 방문에 이어 3, 4일 양일간 대구/경북, 부산/울산/경남 지역을 1박 2일 일정으로 방문해 영업점 직원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조용병 은행장은 영업점 직원들과 함께 한 저녁 자리에서 평소 영업점에서 묵묵히 노력하는 직원들을 격려하고, 미래를 함께 하는 따뜻한 금융을 더욱 가속화해 고객, 사회, 신한의 가치를 함께 높이자고 당부했다.

특히 4일(토)에는 부산/울산/경남 지역 직원들 200여명과 함께 ‘경주 벚꽃 마라톤 대회’에 참여해, 영업점을 벗어나 벚꽃길을 따라 달리며 봄날을 만끽하는 힐링의 시간과 열정을 되새기는 기회를 가졌다.

마라톤에 함께 참여한 신한은행 직원은 “벚꽃 가득한 길을 은행장님을 비롯한 동료 직원들과 함께 달릴 수 있어서 좋았다”며, “앞으로도 고객과 함께 발전하는 신한은행의 주역이 되기 위해 열심히 달리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현장경영은 전국 지역을 대상으로 실시되며, 대전/충남/충북 지역으로 이어질 예정이다.

김도형 기자  newswatch_kr@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워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도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